o’collection (2020)
timepiece about a way of looking at time

o’ in the project title implies o’clock, generally used to specify the hour in telling time. It is a contemporary timepiece that depicts the supple identity of the clock according to space and gaze.

o’collection은 시간을 나타내는 o’clock에서 비롯된 이름으로 공간과 시선에 따라 시계로서의 정체성을 유연하게 넘나드는 컨템포러리 타임피스 시리즈입니다.
When o’collection is placed on a flat surface, such as a desk, shelf, and the tip of the cone faces upward, it becomes a kinetic object that duly serves the cone shape. When users hang it on the wall and look straight into it, the perception of the hour hand and minute hand becomes clear and the clock reveals the time.
o’collection은 책상, 선반 등 평평한 면에 놓여 원뿔의 끝이 위를 향하게 되면 시간의 흐름에 따라 달라지는 조형을 감상할 수 있는 키네틱 오브제가 되기도 하고, 벽에 걸어 정면으로 시선을 마주하는 순간, 시・분침에 대한 인식이 선명해져 기존의 방식으로 시간을 읽을 수 있는 시계가 되기도 합니다.


The o’collection, which crosses the boundary between interior object and art piece according to the user’s intention, perception, space and occasion, consists of three timepieces of different material and shape under the same concept.
사용자의 의도와 인식, 제품이 놓인 공간과 상황에 따라 생활용품과 아트피스의 경계를 넘나드는 o’collection은 동일한 컨셉 하에 소재와 형태가 다른 세 가지 타임피스, co’co, gho’gho, ro’ro 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co’co

The first project of o’collection is called co’co, named after its cone shape. Made of concrete and glass, and unlike ordinary clocks, the traces of hour hand and minute hand along the edge of the glass are three-dimensional.

콘크리트와 유리로 구성된 co’co의 시분침은 유리체의 빗면을 따라 이동합니다. 일반적인 시계와 다른 입체적인 궤적의 조형은 시간을 바라보는 새로운 방법을 제안합니다.

gho’gho

The second project gho’gho, is a timepiece with  sublime simple finish in ceramics. The smooth nature of its material is given a light touch of contrast by the streamlined surface. The name gho’gho derives from a little quiet ghost covered with a cloth.

gho’gho는 물결 위로 드리워진 빛과 그림자의 부드러운 명암 대비로 시간의 간격을 나타냅니다. 유령이 고운 천을 뒤집어 써야만 보이듯, 보이지 않는 개념인 시간을 드러내는 매체로서의 시계에 대한 메타포를 담고 있습니다.

ro’ro

The third project ro’ro was designed while exploring metal 3D printing technology. It is a timepiece in spiral form, a formative language that can only be rendered with 3D printing technology while preserving the gloss and texture of metal cloud powder.

ro’ro는 금속 3d 프린팅 기술 탐구 하에 제작되었습니다. 금속 클라우드 파우더만의 광택과 질감을 살릴 수 있는 동시에 3d 프린팅 기술로만 제작해낼 수 있는 조형언어인 나선을 활용한 타임피스입니다.